남북 직항기 운항 추진하나

by admin
0 comment 329 views
  • 공항에 출입경 상황반 구성… 김정은 답방용 관측도

한국 정부가 남북 직항기 운항에 대비해 최근 전국 공항에 출입경상황반을 구성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한국 동아일보가 14일(한국시간) 보도했다.

동아일보에 따르면, 국가정보원이 지난달 16일 대구국제공항에서 개최한 ‘테러대책협의회’에서 출입경상황반 구성을 결정했으며, 후속 조치의 일환으로 지난달 30일 한국공항공사가 “남북 직항기 운항에 대비한 출입경상황반을 구성하고자 하니 협조해 달라”며 산하 공항과 관계기관에 공문을 발송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김포 김해 제주 대구 청주 무안 양양 등 국제공항에 출입경상황반 구성이 이달 초 완료됐다는 것이다. 

신문은 국정원, 세관, 농림축산검역본부, 경찰 관계자들이 출입경상황반원으로 편성됐으며, 다국토교통부는 ‘남북 직항기 항공보안 표준운영절차’를 마련해 둔 것으로 전해졌다고 보도했다.

정부 관계자는 “남북 직항기 운항 통보를 받으면 원활한 운항을 지원할 수 있도록 사전에 준비하자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남북 간 교역 활성화에 대비해 제도와 시설을 미리 정비하는 차원이라는 설명이다. 

지난해 말 성사 여부를 놓고 관심을 모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답방을 염두에 둔 조치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