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과 부적절 관계, 한인교사 중범 기소

by admin
0 comment 415 views


버지니아 페어펙스 고등학교에 재직하던 한인교사가 재직중인 학교 학생과 성관계를 맺은 혐의로 기소됐다.

21이 워싱턴 포스트 보도에 따르면 페어펙스 카운티 경찰은 20일 데이얼 김(29)을 그의 집에서 체포했다. 경찰은 피해학생이 김씨와의 ‘부적절한 성관계’를 털어놓으면서 수사에 착수했다. 김씨는 지난 2개월간 피해학생에게 성관계를 강요한 혐의가 인정돼 체포됐다.

김 씨는 현재 카운티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다. 김씨의 변호사 선임여부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재윤 기자 news@koreatimestx.com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