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블루보넷, 어디서 볼까?

블루보넷, 어디서 볼까?

by admin
960 views

 

[북텍사스 블루보넷 명소]

 

고속도로를 따라 운전하다보면 보랏빛 물결이 눈에 띄기 시작했다. 텍사스의 봄을 알리는 블루보넷(Bluebonnet)이 주인공이다.

텍사스를 상징하는 스테이트 꽃(State Flower)인 블루보넷은 일반적으로 3월 하순에서 5월초까지 만개한다.

평균적으로 블루보넷이 가장 많이 피는 시기는 4월초순에서 중순. 그러나 날씨에 따라 약간의 차이가 있긴 하다.

이른 봄 날씨가 조금 차간다면 블루보넷이 세상에 나오는 시기가 조금 늦어진다. 따뜻한 날씨와 봄비는 파란 꽃의 향연을 가속화시킨다.

블루보넷은 텍사스 어디서든 만날 수 있지만, 가족과 커플, 애완동물과 함께 방문하면 인생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곳은 분명 따로 있다. 블루보넷이 만발한 특별한 장소를 소개한다.

 

Ennis ▶ Ennis Bluebonnet Trails

에니스(Ennis)시는 엘리스 카운티 동부에 있는 도시다. 35-40에이커의 블루보닛이 있는 한 농장을 포함해 45번 주간 고속도로를 따라 펼쳐진 블루보닛 밭으로 유명하다.

Frisco Zion Cemetery 

리틀엘름(Little Elm) 북쪽, 프리스코(Frisco) 서쪽에 위치한 자이온 공원묘지는 푸른 빛 가득 머금은 블루보넷이 만발한 경사진 언덕을 선보인다. 북텍사스 주민들이 많이 찾은 블루보넷 명소 중 하나다.

 

Carrollton ▶ McInnish Sports Complex

캐롤튼 한인상권과 달라스 한인타운 사이에 위치한다. 운치있는 나무 울타리가 텍사스 감성을 물씬 풍겨준다.

 

Cedar Hill ▶ Cedar Hill State Park

달라스에서 가장 가까운 주립공원이다. 가족과 함께 가볍게 등산도 즐길 수 있는 공원 안에서 많은 블루보넷을 만날 수 있지만 최고의 풍경을 선사하는 곳은 Penn Family Farm 인근이다. 풍차와 오래된 헛간이 인생 사진의 훌륭한 배경이 되어준다. 입장료는 성인 1인당 5달러다.

 

Fort Worth ▶ Fort Worth Nature Center

블루보넷 뿐 아니라 초원과 숲, 습지로 구성된 포트워스 네이쳐 센터에서 더 많은 자연은 만날 수 있다. 어른 5달러, 어린이 2달러의 입장료가 부과된다.

Denton ▶ Clear Creek Natural Heritage Center

덴튼 카운티의 자연보호구역이다. 블루보넷 뿐 아니라 물새, 왜가리, 비버 등을 만날 수 있으며 3.2마일의 하이킹도 즐길 수 있다.

 

 Dallas ▶ Trinity River Audubon Center

달라스 남동부에 위치한 자연센터다. 블루보넷과 함께 다양한 동물, 멋진 산책로를 경험할 수 있다.

 

 

 

[KoreaTimes Texas] 최윤주 기자 choi@koreatimestx.com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스크칼럼] 제발 ‘교포·교민’이라 부르지 말자

 

최근 기사

 

 

You may also like

Leave a Comment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