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달라스 한국 여성회, 올 한해 ‘입양아 사업’ 박차

달라스 한국 여성회, 올 한해 ‘입양아 사업’ 박차

by admin
1.7k views

입양아 장학금 전달 등 2019년 사업계획 발표

이형천 신임 이사장 선임… 신임 임원진 및 이사 발표


달라스 한국 여성회(회장 이명희)가 올해도 ‘봉사’의 열정을 이어간다.

달라스 한국 여성회는 지난 9일(토) 열린 정기총회에서 올 한 해 한인 입양아를 위한 여름캠프·캐롤튼 양로원 봉사·장애인단체 밀알 식사 봉사 등 소외된 이웃과 한인사회 발전을 위해 ‘어머니의 마음’으로 헌신할 뜻을 다졌다.

특히 한인 입양아 관련 사업에 중점을 둘 계획이다. 지난 1일 입양아 사업 기금마련을 위해 찐빵을 판매한 여성회는 △4월 입양아 기금 마련 골프대회 △7월 입양아 여름캠프 봉사 △10월 입양아 장학생 선발 등을 추진한다.

입양아 장학사업은 2016년 처음으로 실시한 사업으로, 당시 6명의 입양아에게 각각 2000달러의 지원금을 지급, 모국방문을 통해 한국인으로서의 정체성을 함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장학기금은 여성회 회원들이 직접 만든 다채로운 음식과 여성회가 상시 운영중인 행복나눔방의 의류 및 각종 소품의 판매 수익으로 조성됐다.


이날 총회는 건강상의 이유로 사임한 제니퍼 안 이사장을 대신해 이형천 신임 이사장 선임을 인준했다.
“달라스 한국 여성회는 저력과 역사의 단체”라고 말한 이형천 이사장은 “한인사회에 좋은 본을 보이는 우수단체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회장단과 함께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총회 결산보고에 따르면 달라스 한국 여성회는 바자회·행복나눔방 판매 등에서 얻은 7만 6,172.14달러의 기금과 전년 이월금 1만 2,404.76달러를 합해 지난 한해동안 총 8만 8,576.90달러의 수입을 기록했다. 이중 8만 3,523.88달러를 지출, 잔액 5,053.02달러로 2018년 회무 및 회계를 마무리 지었다고 전했다.


이날 총회에서 달라스 한국 여성회는 2019년 여성회를 이끌 신임 임원진과 이사진을 발표했다.

이명희 회장은 “지역사회를 위해 각종 복지사업과 문화행사를 수행하겠다”는 비전을 제시한 후 “최고의 단체가 되기 위해서는 회원 여러분의 참여와 정성이 필수”라며 2019년 한해동안 펼쳐질 여성회 사업과 행사에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최윤주 기자 choi@koreatimestx.com

You may also like

Leave a Comment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