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픈뱅크, ‘지역사회 선한 영향력 끼칠 것’

오픈뱅크, ‘지역사회 선한 영향력 끼칠 것’

by reporter
1.4k views

지난달 28일, 그랜드 오프닝 행사 통해 텍사스 진출 1호 캐롤튼 지점 영업 본격 개시

오픈뱅크 텍사스 진출 1호인 캐롤튼 지점이 지난 6월 28일(금) 민 김 행장 및 이사진, 그리고 달라스 한인사회 주요 인사들 약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그랜드 오프닝 행사를 개최했다.

캐롤튼 지점은 오픈뱅크의 9번째 지점이자 본점이 위치한 캘리포니아 주를 제외한 타 주에서의 첫 번째 지점이라는 의미와 함께 오픈뱅크의 미 전역 진출 신호탄이 될 전망이다.

그랜드 오프닝 행사에서 오픈뱅크 민 김 행장은 인사말을 통해 “9번째 오픈뱅크 지점을 열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 드린다”며 “오픈뱅크는 크리스찬 기업으로써 매년 수익의 10%를 사회에 환원하고 있다”고 했다.

또 “오픈뱅크가 세운 청지기재단을 통해 지역사회에 실제적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자 노력하며 지난 9년 동안 사회환원 금액이 약 530만불 정도 규모가 된다”고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은행임을 재차 강조했다.

이어 민 김 행장은 “캘리포니아 주를 떠나 텍사스에 오픈뱅크 지점을 처음으로 열면서 텍사스에 거주하는 한인동포들을 섬길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되어 가슴 벅차고 감사하다. 이 지역에서 뱅킹서비스로 많은 도움이 되고, 오픈뱅크의 10% 사회환원이 텍사스의 여러 비영리단체 및 지역 봉사 단체들을 섬길 수 있기를 소망한다”며 오픈뱅크 캐롤튼 지점의 지역 사회 내 새로운 금융서비스 및 나눔 실천 등의 비전을 제시했다.

캐롤튼 지점 린 유 지점장은 “오픈뱅크 캐롤튼 지점 오픈식에 참석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 저희 직원 모두가 한마음 한 뜻으로 지역사회를 섬기기 위해 날마다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는 다짐을 전하며, 오픈뱅크 캐롤튼 지점 직원들을 소개했다.

이후 론센터 제임스 리 부장은 “무엇보다 오픈뱅크는 착한 은행, 바른 은행이 되겠습니다. 저희가 열심히 일해서 십의 일을 사회에 환원해 지역사회에 큰 힘이 되는 은행으로 성장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오픈뱅크는 2005년 퍼스트스탠다르뱅크라는 이름으로 최초 설립됐고, 2010년 민 김 행장 취임과 함께 지금의 오픈뱅크로 새롭게 재 탄생한 이래 현재 캘리포니아 주 8지점, 텍사스 주 1개 지점 등 총 9개 지점과 함께 4곳의 대출사무소를 전국에서 운영하는 한인은행으로 꾸준한 성장세를 이루고 있다.

지난해 2018년에는 2350만달러 규모의 주식공모를 통해 나스닥 상장을 이뤄냈고, 매년 은행 순이익의 10%를 사회에 환원하며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고자 노력하는 ‘선한 나눔’을 실천하는 은행이다.

조훈호 기자 news@koreatimestx.com

Copyright ⓒ 텍사스 한국일보 http://koreatimestx.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You may also like

Leave a Comment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