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0달러 내면 백신접종’ … 사기광고 주의

by admin
0 comment 666 views
  • 12월 중순 인터넷 등장 후 우후죽순
  • 가짜 백신 일부 판매처는 ‘멕시코’


코로나 19 백신 접종이 진행중이지만 아직까지 일반인들에겐 그림의 떡과 같다. 백신 접종으로 몸의 방어체제를 만들고 싶은 이들의 절박함을 악용하는 사기가 인터넷에 기승을 부리고 있다.

보건당국은 “250달러에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을 구입할 수 있다(coronavirus vaccines available for $250)” “지금 주문하라(Order Now)” “빠르고 신중하게 배달한다(We offer fast and discreet delivery)”는 제목으로 백신을 판매하는 사기가 횡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같은 사기는 지난해 12월 중순 인터넷에 등장한 후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해당 문구 외에도 ‘백신 구매’를 현혹하는 비슷한 유형의 사기광고들이 우후죽순으로 생겨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기범들은 백신 재고를 보유하고 있고 미국으로 은밀하고 안전한 배송이 가능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NBC는 가짜백신 일부 판매처가 멕시코에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Copyright ⓒ 텍사스 한국일보 http://koreatimestx.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텍사스 한국일보 <카톡뉴스> 받는 법

<i뉴스넷>이 전하는 ‘텍사스 한국일보’ 실시간 카톡뉴스를 받아보시려면 다음과 같이 하시면 됩니다.
1. 본인의 카톡을 엽니다.
2. 화면 하단에 <돋보기>모양을 누릅니다.
3. 화면 상단에 <ID로 추가(Add by ID)>를 누릅니다.
4. ‘inewsnet’을 입력합니다.
5. <친구추가(Add Friend)>를 누릅니다.

“카~톡!!”
이제, 발빠르고 신속한 주요뉴스를 카톡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