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14일 마감…9월경부터 근무 달라스 출장소 dallasadmin@mofa.go.kr로 접수 대한민국 국적자로, 체류에 결격사유가 없는 사람   북텍사스 재외국민 권익증진과 한인 …

  5년전 씌워진 ‘공금횡령’ 오명… “한국에 있어서 몰랐다” 하재선 전 회장 “명백한 거짓주장, 증거자료 있다” “개인 명예도 있지만 달라스 노인회 …

  외교부, 영사민원 24 ‘간편인증’ 도입 네이버·카카오톡 등 8개 인증수단 시작 온라인에서 26가지 영사업무 빠르게 처리   …

  어린이 차량 질식사망, 텍사스 전국 1위 북텍사스 5월부터 9건 발생.. 평균연령 28개월 주차 후 탑승 어린이 …

  텍사스 전역 감염사례 총 454건 북텍사스 감염사례는 288건 여성환자 7명 확인…나머지 모두 남성     원숭이 …

with 20 recipes, fast & easy to do
with 20 recipes, fast & easy to do

  입국 당일 PCR 검사 받아야 당일 PCR 불가시 익일 자정까지 국적자는 보건소, 외국인은 공항에서 검사 실시     코로나19 재유행이 대한민국을 휩쓴 가운데 7월 25일부터 모든 해외 입국자는 기존 3일에서 1일 이내로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아야 한다. 자가격리가 면제되고 해외 …

  미국내 감염 지배종 BA.5 면역회피 탁월.. 재감염 ‘비상’ 백신, 중증예방 효과 ‘여전’     “지난 2년 동안 코로나를 성공적으로 피해 다녔던 남편이 3주 전 코로나 양성반응을 보였다. 격리와 치료로 코로나를 극복했지만, 어제 다시 확진판정을 받았다. 3주 만의 재감염. BA.5 …

  극단적 가뭄 ‘심각’ DFW 강수량, 평년보다 9.28인치 ↓ 곳곳서 대규모 들불… 화재위험 ↑     텍사스가 오랜 가뭄에 말라가고 있다. 110도를 육박하는 뜨거운 기온이 지속되고 있지만 6월 3일 이후 측정가능한 비는 내리지 않고 있다. 지난 주 북텍사스 일부 지역에 …

데스크칼럼 Desk Column

with 20 recipes, fast & easy to do

인터뷰 Interview

만남은 인연이고 관계이다. 특히 이민생활에서의 만남은 스치는 관계성이 아니라 함께 살아가는 어울림이다.
코리아타임즈미디어 <인터뷰 Interview>에서는 더불어 살아가는 일상의 만남을 통해, '함께의 가치'를 일깨운다.

건강한 치아는 삶의 질을 높이는 중요한 요소이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치아 통증을 느낄 …

동행선교회 이 현 수 선교사 Addiction “어느 자녀도 미국이라는 나라에서 학교를 다니는 이상 …

‘MC Sunwha’ 유튜브 채널로 한류 문화 속 긍정적 영향력 전하는 ‘행복 전달자’ 사람들은 …

“한층 더 맛있고, 고급스러워진 ‘강남스시’를 지금 경험해보세요” 넘실거리는 파도, 파란빛의 확 트인 바다를 …

한국뉴스 Korea News

미국에 살고 있지만 미주 한인들에게 한국뉴스는 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으며 반드시 알아야 할 중요한 정보도 많다. 정보로부터 소외된 미주 한인들을 위해 유용한 한국 뉴스들을 소개한다.

추천기사 Editor's Pick

놓치고 지나가면 안되는 기사들을 모았습니다. 반드시 알아야 할 정보, 잘못 사용하는 언어, 놓치지 말아야 할 정보들을 'Editor's Pick'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2026 달라스 월드컵 경기장은 ‘AT&T 스타디움’ 미국·캐나다·멕시코 3개 국가에서 진행 DFW, 3천개 일자리 창출 및 4억달러 …

    실내 CCTV 설치는 양호, 실외 감시카메라는 ‘최악’ 빈깡통 CCTV 허다…렌즈에 벌집 생기기도 사업체 CCTV 설치시 …

  전체 환자 90% 입원치료 … 14% 간이식 필요 2주 전 11건, 14일만에 109건으로 급증 CDC, 전국에 …

  폴리티코, ‘다수 의견서’ 초안 입수 연방대법관 다수 의견 “기존 판례 파기” 미국내 여성의 낙태권리 위기 봉착 …

  교민의 ‘교(僑)’는 ‘잠시 머물러 살다’ 혹은 ‘더부살이하다’는 의미를 지닌다. ‘남의 나라에 더부살이로 빌붙어 사는 떠돌이’ 쯤으로 …

  달라스 3.1절 기념식…호명된 29명이 ‘독립선언서’보다 중요했나   [발행인] 최윤주 choi@koreatimestx.com   형식보다 내용이 중요하다. 정신에 비하면 …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