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달라스에 한글 도로표지판”…‘코리아타운’ 공식화 첫걸음

“달라스에 한글 도로표지판”…‘코리아타운’ 공식화 첫걸음

by admin
258 views

KEY

POINTS

  • 달라스 한인타운에 한영 병기 도로 표지판이 세워졌다.
  • 달라스 시 역사상 이중언어 도로 표지판 부착은 처음있는 일이다.
  • 한국어 표기 도로표지판은 ‘코리아 타운’ 공식화의 첫 걸음이다.

 

달라스 한인이민역사의 산실인 해리하인즈(Harry Hines Blvd)와 로열레인(Royal Ln) 지역이 ‘코리아 타운’으로 공식화되는 첫 발을 내디뎠다.

해리하인즈(Harry Hines Blvd)와 로열레인(Royal Ln)이 교차하는 인근지역은 달라스 한인 커뮤니티를 상징하는 거리다. 1980년대 마약과 술, 성매매가 횡행하던 이 곳을 상업지구로 바꾼 건 한인들의 피와 땀방울이다. 달라스 한인 이민역사의 산실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러나 이러한 역사는 한인들만이 아는 이야기에 불과했다. 이 지역 일대를 ‘코리아 타운(Korea Town)’으로 공식화하기 위한 한인 커뮤니티의 노력은 지속적으로 이어져 왔지만, 성과는 늘 만족스럽지 못했다.

1999년 달라스 시가 해리하인즈 일대의 상권을 ‘아시안 무역특구(Asian Trade District)’으로 지정했을 때도 마냥 즐겁지만은 않았던 게 사실이다. 한인 커뮤니티가 원했던 건 ‘코리안 타운’의 공식화였기 때문이다.

그로부터 햇수로 24년이 흐른 2023년, 드디어 ‘코리안 타운’으로 가는 대망의 첫 발을 내디뎠다.

미주 한인 이민 120년을 맞이한 지난 1월 13일(금), 달라스 한인타운에 ‘한영 병기 도로 표지판’이 세워졌다. 달라스 시 역사상 이중언어 도로 표지판 부착은 처음있는 일이다. 

한영 병기 도로 표지판은 로열 레인(Royal Ln), 해리하인즈(Harry Hines Blvd), 뉴컥(New Kirk) 교차로에 부착됐다.

13일(금) 정오에 진행된 한영 동시표기 도로 표지판 제막식은 달라스 시 주최로 진행됐다.

“한글과 영어가 동시에 표기된 도로 표지판 설치는 한인사회가 달라스 시에 끼친 영향력을 인정하는 중요한 의미를 지닌다”고 설명한 달라스 시 오마르 나바에즈(Omar Barvaez) 임시 부시장은 “코리아 타운이 없었다면 달라스는 지금의 달라스 같지 않았을 것”이라며 한영 동시 표기 도로판이 ‘코리아 타운’ 공식화 작업의 첫 단계임을 분명히 했다.

이날 제막식에 참석한 라파엘 안치아(Rafael Anchia. 민주당) 텍사스주 하원의원은 달라스 코리아 타운 지정과 관련해 의회에서 결의문을 상정해 통과될 수 있도록 노력할 뜻을 내비치기도 했다.

달라스 시 오마르 나바에즈(Omar Narvaez) 임시 부시장.
주달라스출장소 김명준 소장.

주 달라스 출장소 김명준 소장은 “120주년을 맞은 미주 한인의 날, 한인들의 생활 중심권인 이 곳에 한영 동시 표기 도로 표지판이 한인 타운에 설치되는 건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고 밝히며 지난해 겪은 총기사고에도 불구하고 협력하는 자세로 안전한 한인타운을 만들어낸 한인사회와 시정부 및 안전당국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달라스 한인타운 일대를 ‘코리아 타운’으로 공식화 하는데 앞장선 건 달라스 한인상공회(회장 이상윤)다.

2015년 제27대 회장에 취임한 좐 리(John Lee. 현 코리아타운 명명위원회 위원장) 전 회장이 한인사회의 염원을 담아 추진하기 시작했던 ‘코리아 타운’ 지정은 제29대-30대 김현겸 회장 임기 중 ‘코리아타운 명명위원회’가 발족되면서 본격화됐다.

달라스 한인상공회 김현겸 전임회장은 이날 제막식에서 “코리아타운 명명위원회에 합류해 발을 맞춘 오마르 나바에즈 부시장의 공헌이 컸다”며 달라스 한인상공회 명의로 감사패를 전달했다. 

좐 리(John Lee) 코리아타운 명명위원회 위원장
달라스한인상공회 김현겸 전임회장.

 

한영 병기 도로 표지판 제막식에는 달라스 한인회 유성주 회장을 비롯한 10여명의 한인사회 단체장들과 티나 유 텍사스주 항소심 형사법원 판사, 성영준 캐롤튼 시의원, 전영주 코펠 시의원 등 차세대 한인 정치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최윤주 기자 choi@koreatimestx.com

Copyright ⓒ Korea Times Media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orea Times 미디어 <카톡뉴스> 받는 법

1. 본인의 카톡을 엽니다.
2. 화면 하단에 <돋보기>모양을 누릅니다.
3. 화면 상단에 <ID로 추가(Add by ID)>를 누릅니다.
4. ‘inewsnet’을 입력합니다.
5. <친구추가(Add Friend)>를 누릅니다.

You may also like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