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류현진 아시안 투수 첫 ERA챔피언

류현진 아시안 투수 첫 ERA챔피언

by reporter
1.4k views

류현진(32·LA 다저스·사진)이 정규리그 마지막 등판에서 7이닝 무실점 역투로 멋진 피날레를 장식했다. 평균자책점(ERA) 2.32로 시즌을 마감, 메이저리그 전체 1위를 차지했다. 아시안 투수가 메이저리그 ERA 챔피언에 오른 것이 류현진이 사상 최초다.

류현진은 28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동안 삼진 7개와 5안타 무실점의 쾌투를 했다.

ERA를 2.41에서 2.32로 낮춘 류현진은 제이콥 디그롬(뉴욕 메츠·2.43)을 따돌리고 시즌 ERA에서 내셔널리그 1위이자 메이저리그 전체 1위를 확정했다.

You may also like

Leave a Comment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