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평통-여성회, 무숙자 등 소외이웃 500명에 ‘식사 제공’

평통-여성회, 무숙자 등 소외이웃 500명에 ‘식사 제공’

by admin
253 views

핵심 요약>>

연말을 맞아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와 북텍사스 한국 여성회가 소외된 이웃에게 저녁식사를 제공하는 봉사활동을 벌였다. 무숙자 지원 봉사는 달라스 한인사회가 22년째 이어가고 있는 연말나눔활동이다.

해마다 연말 시즌이 되면 달라스 한인사회가 마음을 합쳐 소외된 이웃을 돌보는 행사가 있다. 달라스 무숙자에게 따뜻한 식사를 제공하는 봉사가 그것이다.

달라스 지역 무숙자 지원 사회봉사는 달라스 한인사회가 22년째 이어온 연말나눔 활동이다. 해마다 400~500인분의 음식을 직접 만들어 달라스 다운타운 무숙자에게 식사를 대접하는 이 행사는 달라스 한인사회가 지역사회에 사회적 책임을 수행하는 대표적인 봉사활동이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달라스협의회(회장 김원영)과 북텍사스 한국 여성회(회장 곽영해)는 11월 9일(수) 오전부터 분주하게 준비한 총 500인분의 음식을 달라스 지역 소외된 이웃들에게 제공했다.

이날 준비된 500인분의 음식은 가정폭력 피해여성 및 자녀들의 쉼터인 여성셸터에 150인분이 전달됐고, 무숙자들을 위한 기독쉼터인 ‘유니온 가스펠 미션(Union Gospel Mission)’를 찾은 350여명의 홈리스들에게 따뜻한 저녁식사로 제공됐다.

바베큐 소스를 곁들인 닭고기와 소시지를 메인으로 한 풍성한 식탁은 무숙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사랑나눔 행사를 주관한 북텍사스 여성회 곽영해 회장과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 김원영 회장.

 

바베큐 소스를 곁들인 닭고기와 소시지를 메인으로 한 풍성한 식탁은 무숙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닭고기와 소시지를 메인으로 한 이날의 메뉴는 음식수가 10가지에 달할 정도로 풍성해 무숙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유니온 가스펠 미션 관계자들은 “한인 커뮤니티가 제공하는 식사는 무숙자들이 제1로 뽑는 최고의 선물”이라며 “많은 사람들이 한국 커뮤니티의 저녁식사를 가장 기다린다”고 밝혔다.

이날 봉사에는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와 북텍사스한국여성회 임원 및 회원 20여명과 주달라스 출장소 이율리 영사가 참여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인 음악인들로 구성된 밴드 '더블루'의 연주공연이 펼쳐져 인기를 끌었다.
주달라스출장소 이율리 영사와 민주평통 오원성 자문위원이 무숙자들과 어우러져 음악을 즐기고 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한인 음악인들로 구성된 밴드공연이 펼쳐져 인기를 끌었다. 

섹소폰 동호회 ‘더블루’ 밴드는 베사메무쵸, 탑오브더월드 등 주옥같은 명곡은 물론 크리스마스 음악·가스펠 등 다양한 구성의 연주를 선보여 무숙자 및 유니온 가스펠 미션 관계자들의 뜨거운 박수 갈채를 받았다.

이날 봉사에는 민주평통 달라스협의회와 북텍사스한국여성회 임원 및 회원 20여명이 참여했다.

 

최윤주 기자 editor@koreatimestx.com

Copyright ⓒ Korea Times Media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Korea Times 미디어 <카톡뉴스> 받는 법1. 본인의 카톡을 엽니다.
2. 화면 하단에 <돋보기>모양을 누릅니다.
3. 화면 상단에 <ID로 추가(Add by ID)>를 누릅니다.
4. ‘inewsnet’을 입력합니다.
5. <친구추가(Add Friend)>를 누릅니다.

You may also like

Leave a Comment

Copyright ⓒ KoreaTimesTX

http://koreatimestx.com 

[사진 및 기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